[Con.Joyce] 팔로워십과 리더십

10,000

팔로워와 리더, 두 시선을 동시에 들려줄 여성들을 만나보세요!
– 헤이조이스 인스파이러 이은형 님, 양향자 님, 장영희 님과 함께 합니다.

*멤버만 신청 가능한 이벤트입니다.

closed

SKU: 34560-7-3-1-1-1-1-1-1-1-1 카테고리: ,

설명

[일시]

2019. 6. 8(토) 1:00 – 5:00pm

[장소]

헤이조이스 선릉 아지트 5F

[개요]

아무 말 없이 복종하는 팔로워가 좋은 팔로워일까요?

조직을 이끄는 건 리더지만, 조직을 움직이는 건 팔로워들입니다.
아무리 뛰어난 리더라 하더라도 좋은 팔로워들이 없다면 조직 운영에 어려움을 겪기 마련이죠.

여기, 자기만의 팔로워십과 리더십을 통해
지금의 자리까지 오른 세 명의 인스파이러가 있습니다.

조직 안에서 끊임없이 성장하고 성과를 내기 위해
‘팔로워’로서 해야 할 노력과 ‘리더’로서 해야 할 노력은 각각 무엇인지
팔로워와 리더, 두 시선을 동시에 들려줄 여성들을 만나보세요!

[이런 질문들에 대해 이야기 나눕니다]

Q. 어떻게 하면 더 많은 기회를 얻을 수 있고, 찾아온 기회를 놓치지 않고 잡을 수 있을까요?

Q. 모시기 힘든 리더를 만났을 때에도 그 가운데 성장하고 성과를 내기 위해서 어떤 노력을 하셨나요?

Q. 옆에 능력 있고 로열티 높은 팔로워, 조력자들을 많이 두기 위해 리더는 어떤 노력을 해야 할까요?

Q. 리더의 입장에서는 어떤 팔로워십을 가진 사람이 좋은가요? 어떤 팔로워를 만나면 끌어주고 싶은 마음이 드나요?

Q. 종종 “여성들은 팔로워십이 약하다”라는 말을 들을 때가 있습니다. 이런 말들에 대해선 어떤 생각을 가지고 계신가요?

 

[프로그램]

 런치와 함께 하는 네트워킹 타임!

 인스파이러 이은형 님, 양향자 님, 장영희 님의 강연과 QnA

 

[연사](세션순)

이은형 님 | 젠더 통합 리더십의 선도자 

– 헤이조이스 인스파이러
– 국민대학교 경영대학 교수
– 한국여성경제학회 회장이자, 세계여성이사협회 회원
– SC제일은행 사외이사이자, 산업자원부 외신대변인
– 전 경향신문 기자

“신문사 기자, 공무원을 거쳐 교수가 되는 동안 항상 남성들 사이에서 열심히 노력하며 생존하고자 했고, 인정받으려 했습니다. 하지만 너무 힘들었고, 다시 돌아가고 싶지 않은 날들이었던 것 같습니다. 뒤따라올 후배 여성들은 그렇게까지 이를 악물고 살지 않아도 되는 세상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여성들이 좀 더 스마트하게 자신의 리더십을 향상시키고, 조직의 변화를 이끌어내면서 리더로 성장하는 모습을 보고 싶고, 옆에서 후원하고 싶습니다.

헤이조이스에서 자신의 상황을 체계적으로 이해하고 리더십 개선방향을 탐색하면서 동시에 네트워킹의 힘을 믿고 서로에게 힘이 되어주는 ‘느슨한 연대’를 만들어 내고 싶습니다.”

 

양향자 님 | 학벌, 여성, 출신의 벽을 넘다 

– 헤이조이스 인스파이러
–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
– 전 삼성전자 상무

‘반도체 엔지니어, 프런티어, 삼성전자 최초 고졸 출신 여성 임원, 겁 없는 낙천주의자… 그에게 따라붙는 이름표다.’
‘가족을 부탁한다며 세상을 떠난 아빠와 약속을 지키려 광주여상에 진학하고, 졸업도 하기 전 삼성전자 반도체에 취직했다. 부지런히 일하고 끊임없이 공부하며 차별을 넘고 한계를 극복하며, 말단 연구원 보조에서 입사 28년 만에 삼성의 별이라는 상무에 올랐다.’

출처: 양향자,『꿈 너머 꿈을 향해 날자, 향자』, 비타베아타(2018)

 

장영희 님 | 여성의 몸과 삶을 고민해 온 기업인

– 헤이조이스 인스파이러
– 전 알보젠코리아 대표이사
– 전 한국아스트라제네카 전무

“늘 어제보다 나은 오늘을 보내기 위해 노력하고 산책을 즐기는 긍정주의자입니다.”

‘보수적 분위기가 강하다는 국내 제약업계에서 보기 드문 여성 임원으로 성공했다.

이화여대 약학대학 출신인 그는 졸업 후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고 싶다”는 생각에 안정된 직장이 보장된 약사 대신 제약회사로 첫 직장을 택했다.  여성이 제약 영업을 한다면 의아하게 바라보던 1993년 한국 오가논에 입사한 이래 한국MSD, 릴리코리아 등 다국적 제약회사를 거치며 20년간 제약 마케터의 길을 걸었다.’

출처 : ‘장영희 아스트라제네카 전무 “혼자 결정 말고 멘토를 찾아라”’, <여성신문>, 2013.02.15

 

[참가비]

멤버 10,000원

*헤이조이스 멤버만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입니다.
*커피와 샌드위치가 제공됩니다.

 

[문의]

contact@heyjoyce.com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https://pf.kakao.com/_xixmxhLC)

 

[기타]

콘조이스는 매달 두 번째 토요일에 진행됩니다.

네. 해당 이벤트는 여성만 신청 가능한 이벤트입니다.

네. 현재로서는 이벤트 양도가 불가능합니다.

1. 이벤트 3~6일 전 취소하는 경우, 취소 수수료 10%를 제외하고 환불합니다.

2. 이벤트 1~2일 전 취소하는 경우, 반액 환불합니다.

3. 이벤트 당일 취소하는 경우,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일시]

2019. 6. 8(토) 1:00 – 5:00pm

[장소]

헤이조이스 선릉 아지트 5F

추가 정보

대상

멤버, 동반인